퀵메뉴

소원

위시가족우체통

  • HOME > 소원 > 위시가족우체통
  • 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블로그
게시물 보기
고맙습니다
작성자 이선재 등록일 2018-04-24 21:20:26 조회수 331

안녕하세요.저는 올 해 중3 되는 이선재입니다.어제 위시데이 파티를 했어요. 핸드폰이 오래 되서 제가 갖고

싶은 최신형 핸드폰을 얘기 했더니 진짜로 핸드폰을 갖고 오셔서 너무 신기하고 기뻤어요. 그리고 맛있는 과자랑 도시락도 가족과 함께 먹어서 기분이 너무 너무 좋았어요. 동생도 가방이 마음에 쏙 든데요.류병렬팀장님과 봉사자들님 제 소원 들어 주셔서 고맙습니다.

안녕하세요.선재맘 입니다.어제 비가 많이 오는 날인데도 우리 선재 위해 저희 집까지 찾아 주시고 힘이 되는

좋은 말씀과 선물 감사드립니다. 

선재야 안녕? 한국메이크어위시재단 이유정 선생님이야.
선재가 즐거운 위시데이를 보낸 것 같아 선생님도 너무 기뻐^^
위시데이의 기억이 선재에게 평생 동안 간직할 수 있는 소중한 추억으로 남기를 바래.
앞으로도 지금처럼 씩씩하게 잘 지내고, 나중에 봉사자로 꼭 다시 함께 하자!
항상 선재를 응원할게♡

선재 어머니, 저희도 선재와 함께 할 수 있어서 너무 기쁘고 행복합니다.
따뜻한 후기 남겨 주셔서 감사드리고, 앞으로도 선재와 선재 가족에게 기쁘고 행복한 일이 가득하길 바라겠습니다.
감사합니다.
선재야, 김유경 소원선생님이야.
이렇게 선재가 글 남겨 주니 선생님이 기분이 너무 좋다! 우리 선재가 어렸을때부터 아프지만 열심히 치료받으면서 잘 지낸다는 이야기를 들었어. 고맙다.
선생님은 선재가 병을 툭툭 털고 건강한 모습으로 우리 사무실 문을 열고 들어오면서 '선생님, 저도 자원봉사자 할래요?'라고 하는 날이 올거라 믿는다.
오빠 아프는 동안 잘 참아준 동생도 같이 오렴. ^^
선재 어머니, 이렇게 글 남겨 주셔서 감사합니다. 우리 봉사자님들이 이 글을 보고 힘이 나서 다른 아이들 소원도 잘 들어주실 것 같습니다.
힘든 와중에도 밝게 웃으시는 어머니와 가족들을 보면서 저희도 많이 배웠습니다.
옆에 응원하는 사람들이 있다는 걸 기억해 주세요.
감사합니다.
선재야~병렬 아저씨야~형이 더 좋긴 한데~^^;
선재의 환한 웃음에 너무 큰 기쁨안고 돌아왔고...
항상 밝고 긍정적인 멋진 선재로 성장하길 기원하마~

미승이도 예쁜 동생으로 오빠와 사이좋게 지내고~^^
어머님, 아버님께서도 힘내시고 분명 좋은 일들만 가득할겁니다.
응원드리겠습니다~^^

소중한 시간...감사드립니다. 선재야! 화이팅!^^
  • 아래 새로고침을 클릭해 주세요.   (이미지 클릭시 새로운 이미지 출력)